어메이징 스파이더맨 2 The Amazing Spider-Man 2 (2014)

어메이징 스파이더맨 2 The Amazing Spider-Man 2 (2014)

2014. 4. 23. 개봉

기대한 만큼 만족스러웠다. 리부트된 전편의 가장 큰 장점이었던 피터과 그웬의 케미를 최대한으로 끌어 올렸고, 악당 캐릭터들까지 충분히 잘 만들어 놓은 것이 돋보인다. 물론 그 덕분에 피터의 존재감이나 고민이 적절하게 부각되지 않는 문제가 발생하기는 했다.

아낌없이 쏟아 부은 액션씬은 아주 볼 만하다. 여느 영화처럼 볼거리만 나열하는 식이 아니라 액션 씬 안에서 서스펜스가 생기도록 여러 기법들을 활용한다. 매트릭스 때나 써먹던 구닥다리 기술이 오히려 3D에서 빛을 발하기도 하고. 이제 마크 웹은 어떤 큰 프로젝트를 맡아도 자기 색깔을 잃지 않고 괜찮게 뽑아낼 수 있는 몇 안되는 감독 중 하나로 올라선 것 같다.

캐릭터를 잘 살린 각본에 부응하듯 배우들의 연기는 아주 좋다. 앤드루 가필드와 엠마 스톤의 앙상블은 이제까지 우리가 본 수퍼 히어로물 속 커플 연기의 수준을 가볍게 뛰어 넘는다. 특히 우디 앨런의 차기작 두 편에 연속으로 출연하는 엠마 스톤은 몇 년 안에 최고의 자리에 오를 수 있을 것 같다. 제이미 폭스는 언제나처럼 안정적이고, 데인 드한도 자신의 매력을 충분히 발산한다.

Advertisements

답글 남기기

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:

WordPress.com 로고

WordPress.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 변경 )

Google+ photo

Google+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 변경 )

Twitter 사진

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 변경 )

Facebook 사진

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 변경 )

%s에 연결하는 중

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.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.